함성대군파 약사

함성대군


휘는 응거(應巨)로 익조대왕의 제8남이다. 어머니는 정숙왕후 등주최씨이다.

1872년(고종 9)에 대군으로 추봉되고 영종정경부사로 추증되었다. 또한 4세에게도 습봉되어 모두 군(君)이 되었다. 배위는 청주한씨이다. 묘소는 영흥(永興) 작동(鵲洞) 건좌이다.

함성대군은 외아들 영원군(靈源君) 필산(必山)을 낳았고, 영원군은 외아들 고흥군(高興君) 원(原)을 낳았으며 고흥군도 능봉군(綾峯君) 산(珊)을 낳아 후세에 번창했다.

함성대군 후손들은 함경남도 영흥을 중심으로 정평 · 함흥 · 북청 · 이원 · 단천으로 퍼져 나가 살았고 한 파는 평안도의 가산(嘉山) · 개천(价川 : 朝陽)에까지 퍼져 살았다.

후손 중에는 함성대군의 5대손인 가종(可宗)이 개국공신으로 이조판서를 지냈고, 가종의 손자 명신(明信)이 이조참판을 지냈으며 후대의 상한(尙漢 : 1810∼?)이 공조참판을 지냈다.

이외에 진사 2명, 생원 1명, 참봉 12명, 통훈대부 2명, 통정대부 8명, 가선대부 6명이 있다. 그리고 찰방 3명이 있고, 판결사 · 감찰이 1명씩 있다.

무과급제자는 7명인데, 절충장군이 둘이 있고, 절제사(節制使) · 만호(万戶) · 도사(都事) · 사직(司直) · 선전관 · 교위(校尉) 등이 있다.

<선원속보>가 2권으로 된 것으로 보아 종원이 아주 적은 편은 아니다. <선원속보> 편찬 당시 임원은 다음과 같다.  종손(宗孫)은 인벽(仁璧), 문장(門長)은 계한(季漢), 도유사(都有司)는 한섭(漢燮), 교정유사(校正有司)는 석희(錫禧), 선서유사(繕書有司)는 회식(晦植) · 석호(錫浩) · 길현(吉鉉) · 영순(英淳) · 유섭(?燮) · 학순(鶴淳) · 근회(根晦)이다.

종원 분포 상황

합계

파종회 연락처

대 표 -
파 종 회 주 소 현재 파종회가 등록되어 있지 않습니다
연 락 처 - -